꽉 막힌 도로에서 '슈웅'...하늘 나는 자동차가 온다

뉴스쿨
뉴스쿨
- 9분 걸림
답글달기

이 콘텐츠는 뉴스쿨 News'Cool이 2024년 1월 12일에 발행한 제81호 이번 주 뉴스쿨입니다.‌

이번 주 뉴스쿨에서 다루는 이야기는...

  1. HEADLINE - 스마트 모빌리티, 세상을 바꾼다
  2. 뉴스쿨TV - 하늘을 나는 자동차, 언제쯤 타볼 수 있을까?
  3. PLAY - 세상에 없는 나만의 자동차
  4. BOOKCLUB - 책으로 만나보는 신기한 탈 것의 세계

👀
몇년 전 처음 자율주행차가 등장했을 때 사람들은 깜짝 놀랐어. 운전자가 특별히 운전에 손을 대지 않아도 자동차가 앞뒤로 움직이는 모습이 정말 신기했거든. 그런데 요즘은 자율주행차 정도는 아무것도 아닐 정도로 신기한 차가 무척 많이 나왔어. 더! 더! 더! 신기한 차를 만들어 사람들의 삶을 편리하게 만들기 위해 과학자들이 무척 고군분투하고 있다고 해. 그리고 그런 자동차들이 모두 모인 전시회가 미국에서 열렸어. 전시회 현장에서 세상의 모든 신기한 자동차를 만나보자!

"내가 아직 자동차로 보이니?"

 세상 바꾸는 스마트 모빌리티

수많은 차들이 서 있는 꽉 막힌 도로 한 가운데서 갑자기 한 대의 차가 하늘로 날아 오릅니다. 중국 기업 샤오펑 에어로HT가 만든 '플라잉 카(flying car)'입니다. '플라잉 카'는 자유자재로 하늘과 땅을 오가는 '수직 이착륙기'인데요. 일반적인 비행기는 땅에서 일정 거리를 빠르게 달리다가 도약합니다. 그런데 플라잉 카는 평소에는 일반적인 자동차의 모습을 하고 있다가 서 있는 자리에서 바로 천장에 숨겨져 있던 날개를 펴고 수직으로 날아올라요. 하늘에서도 한 시간에 130km의 거리를 움직일 수 있을 만큼 자동차처럼 빠르게 이동합니다.
플라잉 카는 지난 12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4에서 세상에 공개됐습니다. CES는 미래의 기술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세계 최대의 가전 전시회인데요. 플라잉 카 외에도 수많은 '스마트 모빌리티(교통수단)' 기술이 등장해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샤오펑 에어로HT가 'CES 2024'에서 공개한 '수직 이착륙 비행 자동차(eVTOL)' | 사진제공=XPENG

알아서 움직이고 영화관으로도 변신

스마트 모빌리티는 교통수단에 정보통신기술(IT)이나 인공지능(AI)을 적용하는 기술입니다. 자동차가 스스로 움직이는 자율주행차부터 길거리에 서 있는 공유형 킥보드, 교통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주는 내비게이션 등이 모두 스마트 모빌리티의 한 분야예요.
국내 기업 LG전자는 CES 2024에서 자동차를 '움직이는 집'으로 만들어 주는 '알파블'을 공개했습니다. 알파블은 스스로 움직이는 자율주행차에 적용돼 사람들이 차 안에서도 무엇이든지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차량 앞 쪽에 설치된 스크린 2대를 둥그렇게 펼쳐 보고 싶은 영화를 틀면 자동차는 어느새 영화관이 됩니다. 운전이 끝나면 실내를 청소하고 스스로 충전소로 이동해 에너지를 채우며 다음 운전을 준비하기도 하죠.

주차로봇 '파키'도 눈길을 끕니다. 납작한 플라스틱 판처럼 생긴 파키는 주차장을 오가며 차량 번호를 확인합니다. 그러다 주차해야 할 자동차를 발견하면 단숨에 자동차 밑으로 들어가 차를 들어 올리고 원하는 장소로 차를 옮겨 놓습니다. 파키는 오는 4월부터 우리나라에서 실제로 사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하루 빨리 활용하고 싶어도 규칙이 먼저!
하지만 아직 넘어야 할 산이 많습니다. 이런 신기한 탈 것들을 실제로 우리가 사용하기 위해서는 많은 규칙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예컨대 플라잉 카가 하늘로 날아올랐을 때 너무 시끄러우면 안 되겠죠. 그리고 한꺼번에 너무 많은 플라잉 카가 돌아다닌다면 하늘에서 더 큰 사고가 날 수 있을 테니 통제가 필요합니다. 그래서 많은 나라들이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하루 빨리 찾기 위해 애쓰고 있어요.

🤓
++생각 더하기++
1. 오늘 기사의 핵심 내용은 무엇일까?
2. 하늘을 나는 자동차가 있다면 어떤 점이 좋을까? 문제점은 없을까?
3. 자동차나 비행기, 고속열차가 없던 시대에 사람들은 어떻게 먼 거리를 이동했을까?

💡
길이 막히면 하늘로 '슈웅'하고 날아올라 재빠르게 목적지까지 데려다 주는 자동차부터 사람이 내리면 알아서 주차장에 차를 세워주는 로봇까지! 이런 신기한 것들을 곧 누릴 수 있게 된다니 정말 신기해. 공상과학 영화에서나 볼 법한 장면이 눈 앞에 펼쳐진다는 거잖아. 너무 설레서 안 되겠어. 언제쯤 이런 신기한 탈 것들이 세상에 나오는 건지 뉴쌤께 여쭤봐야겠어.

🤷🏼‍♂️
이번 주에는 여러가지 신기한 탈 것들을 알아봤어. 그런데 쿨리는 아직 부족해. 더 신기하고 멋진 자동차를 만들고 싶어. 아직은 세상에 없는 자동차 말이야! 예를 들면, '하늘을 날아서 원하는 목적지까지 1초 만에 데려다 주는 자동차'같은 것 말이야. 뭐? 그런 자동차를 만드는 건 불가능하다고? 그렇지 않아! 오래 전 누군가 자동차가 알아서 운전을 할 거라고 말했다면 모두들 콧방귀를 뀌지 않았을까? 그러니 우리의 상상도 언젠가 현실이 될지 모를 일이야. 지금 상상하고 있는 멋진 자동차가 있다면 주저하지 말고 기록해봐. 우리가 바로 그 자동차의 디자이너야!


제81호 이번 주 뉴스쿨에서 다루는 이야기는...

  1. HEADLINE -  스마트 모빌리티, 세상을 바꾼다
  2. LETTER - 이렇게 읽어주세요(+뉴스쿨TV : 하늘을 나는 자동차, 언제쯤 타볼 수 있을까?)
  3. QUIZ >> 정답확인
  4. PLAY - 세상에 없는 나만의 자동차
  5. BOOKCLUB - 책으로 만나보는 신기한 탈 것의 세계

[초등교과 연계]

1학년 1학기 안전한 생활 2. 우리모두 교통안전
2학년 1학기 안전한 생활  2. 교통안전, 이렇게 실천해요
3학년 1학기 사회 3. 교통과 통신수단의 변화
5학년 1학기 미술 2. 표현의 날개를 펼치며
5학년 1학기 사회 1. 국토와 우리생활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과학자동차미래세계News산업경제CES이번 주 뉴스쿨스마트모빌리티모빌리티교통수단자율주행차플라잉카
답글달기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무료로 읽을 수 있는 콘텐츠를 모두 읽었습니다 😧

구독하시면 더 많은 콘텐츠를 읽을 수 있어요!!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